톡톡한스푼

 

 

 

엑소 백현이 자신의 지인이라고 주장하는 A씨의 찬열에 대한 또다른 폭로에 대해 일침을 날려 팬들로 부터 '백현 사이다'라는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30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백현에게 찬열을 소개받은 지인이라고 주장하는 사람이 찬열에 대한 소문을 재폭로해 큰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작성자는 이에 대해  “들리는 소문이나 네가 하는 언행과 행동에서 역시 친구로만 지내는 게 딱 좋을거라 생각했다. 내 생각과 촉은 역시나 틀리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 상황은 다 너의 업보다”라며 찬열 전여친이 했던 주장이 사실인 것 처럼 주장했습니다. 

 

 

이에 같은날 백현은 자신의 트위터에 "아익까..내 지인 누군데?(모기다 읏차)요녀석~~아 흔들흔들"이라는 글을 게재, 자신의 지인이라고 주장한 작성자를 자신이 모른다고 언급. 글에 대한 신빙성을 떨어뜨렸습니다. 

 

이후 작성자의 글은 현재 삭제되어진 것으로 알려졌으며 온라인에서는 팬들이 사이다 백현이라며 상황을 잘 처신한 백현을 칭찬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부 팬들은 백현이 이번 폭로글에 의외의 피해자라고 밝히기도 했는데 이는 A씨가 쓴 글 말미에 있던 한마디 때문. 작성자는 "ㅊ열아 제발 정신 차려 백ㅎ이도 너처럼은 안살아.." 라고 말하며 백현도 문제가 있는 것처럼 말했기 때문입니다. 

 

현재 상황을 고려해봤을 때 이번일은 주작일 확률이 높지만 근거없는 소문이 재생산 되고 있다는 점에서 소속사와 찬열의 입장발표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현재 이에 대해 여전히 소속사와 찬열측의 해명은 없는 상황입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